카페에서 “와이파이 비번이 뭐예요?” 안할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

문제 본질 >

사장님 생각 1 : 카페 손님만 사용할 수 있도록 보안이 필요하다. 그래서 비번을 걸어야하고, 손님에게만 알려줘야 한다.

사장님 생각 2 : 와이파이 비번을 묻는 손님이 생각보다 많고, 매번 알려주는 것이 귀찮다.

손님 생각 1 : 와이파이 비밀번호가 뭔지 물어보거나 찾아봐야할 때가 많다.

손님 생각 2 : 복잡한 비번의 경우 암기가 불가해서 사진을 찍은 뒤 이를 보면서 일일이 입력해야 한다.

방법 >

1. 스타벅스처럼 비번 없이 접속 페이지를 통해 인터넷을 이용할 있도록 하는 방법. 손님에게는 가장 편의성이 높은 방법. 비정상적인 경로로 접속하는 사람은 사장님이 IP를 차단.(e.g. 카페 영업이 종료되었는데도 접속해 있는 IP). 단, 사장님이 번거로워질 수 있는 문제.

2. 영수증 하단에 와이파이 비번을 인쇄하는 방법. 이건 많이 하고 방법이지만 “영수증 버려주세요” 하는 경우 비번을 획득할 수 있는 기회가 사라짐. 그래도 안하는 것보다는 하는 것이 낫다는 생각.

3. 모바일 결제를 때는 결제완료 메시지와 함께 팝업으로 알려주면 어떨까. 카카오페이나 네이버페이로 오프라인에서 결제하면 결제완료와 함께 와이파이 비밀번호를 알려주는 것.

4. 테이블 위에 안내판으로 세워두는 . 미관상 안 예쁠 수도 있지만, 손님에게 비번은 확실하게 전달 될 수 있을 듯.

5. 도도포인트와 같이 포인트를 적립할 적립 완료 메시지와 함께 알려주는 방법.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